62
202
1,309,293
 
Origen - Dance …    
Tom Barabas(Cla…    
The Rain - Reme…    
Fariborz Lachin…    
Ernesto Cortaza…    
 
작성일 : 11-07-07 13:25
김소월 - 옛 이야기 (테너 김선일.시낭송 박용진)
 글쓴이 : 파란안개
조회 : 4,044  

예전에 일부만 낭송하여 올린 적이 있는데
시의 전 내용을 낭송녹음하여 다시 올립니다.

                   


                           옛 이야기

                                        詩 김소월


              고요하고 어두운 밤이 오면은
              어스레한 등(燈)불에 밤이 오면은
              외로움에 아픔에 다만 혼자서
              하염없는 눈물에 저는 웁니다

              제 한 몸도 예전엔 눈물 모르고
              조그마한 세상(世上)을 보냈습니다
              그때는 지난날의 옛이야기도
              아무 설움 모르고 외웠습니다

              그런데 우리 님이 가신 뒤에는
              아주 저를 버리고 가신 뒤에는
              전(前)날에 제게 있던 모든 것들이
              가지가지 없어지고 말았습니다

              그러나 그 한때에 외워 두었던
              옛이야기뿐만은 남았습니다
              나날이 짙어가는 옛이야기는
              부질없이 제 몸을 울려 줍니다   



    BGM...코리안심포니-옛 이야기 (낭송-박용진)

 


                 

                  테너 김선일- 옛 이야기

 


      
                  출처: http://mucast.com






 
 

 
Total 68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68 ■ (영상) 미지의 세계로/ 글 이강희 ■ 파란안개 12-21 890
67 그대 귓가에 닿지못한 한마디 말/정희성 파란안개 11-11 3301
66 ■ 새해 첫날 눈내리던 밤에...■ 파란안개 01-02 3500
65 아이의 눈 / 현아선 (실화이야기) 파란안개 11-22 3829
64 당신때문에 난 늘 아픕니다 / 김정한 파란안개 11-18 3840
63 슬픈 날의 편지 / 이해인 파란안개 11-06 2462
62 먼 훗날 / 김소월 파란안개 11-05 2419
61 그대 침묵으로 바람이 되어도/이해인 파란안개 10-02 2649
60 언젠가는 만나야 할 사람이라면/김현태 파란안개 10-02 2425
59 사람들의 아픔 / 작자미상 (1) 파란안개 04-28 3645
58 그대 그리운 날... 3 (1) 파란안개 04-08 2732
57 그대 그리운 날 ...2 (1) 파란안개 03-18 2766
56 그리워 / 詩 이은상 파란안개 02-16 3641
55 중년의 외로움 (1) 파란안개 11-26 4257
54 좋은 당신 / 詩 장인하 파란안개 11-14 3890
53 님을 보내며 / 장인 김석봉님 추모시 (1) 파란안개 08-05 3249
52 김소월 - 옛 이야기 (테너 김선일.시낭송 박용진) 파란안개 07-07 4045
 
 
 1  2  3  4  
and 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