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44
332
1,070,281
 
Origen - Dance …    
Tom Barabas(Cla…    
The Rain - Reme…    
Fariborz Lachin…    
Ernesto Cortaza…    
 
작성일 : 12-04-13 02:17
"그리움을 붙들고 사는 이유"中 / 송영심
 글쓴이 : 파란안개
조회 : 4,810  




       by 송영심 "그리움을 붙들고 사는 이유"中


그리움을 붙들고 사는 것은 꼭 사랑 때문만은 아닙니다.
그리움을 놓치고 살면 금방이라도 죽을 것만 같은 두려움 때문입니다.

그리움에 매달려 사는 것은 꼭 그대이기 때문만은 아닙니다.
그리움을 놓아버리면 당신 만나 비로소 알게 된 큰 세상 등지고
그대 만나기 이전의 그 밋밋함으로 돌아갈 것 같은 불안함 때문입니다.

그리움에 사무쳐 사는 것은 꼭 미련 때문만은 아닙니다.
그리움을 떨쳐버리면 텅 빈 가슴 채울 길 없는 허망함 때문입니다.

그 누군가를 다시 사랑하기 전에는 사랑했던 이를 잊지 못한다 하는데
마지막 사랑이라 믿으며 당신께 모든 정열을 쏟았기에
다시는 그 누구를 사랑할 수가 없답니다.

중년의 사랑이 두려운 것도, 중년의 이별이 두려운 것도
다시는 똑같은 사람 만나 사랑할 수 있는 시간과 열정이 부족하기 때문입니다.

이것이 제가 그리움을 붙들고 사는 이유입니다.
이것이 제가 당신을 붙들고 사는 이유입니다.
이렇게 그리움이 드러날까 숨죽이면서까지...



                      http://mucast.com




 
 

 
 
Total 32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32 "그리움을 붙들고 사는 이유"中 / 송영심 파란안개 04-13 4811
31 닮고싶은 만남 / 방자경 (1) 파란안개 09-14 4183
30 숨결 중에서... / 이외수 파란안개 09-08 3446
29 "파페포포 메모리즈" 중에서 / 심승현의 에세이 (1) 운영자 06-16 4054
28 "살아온 기적 살아갈 기적" 중에서 / 장영희교수 운영자 06-16 7037
27 하루중에서 / 권대웅 운영자 05-26 3646
26 누구나 혼자이지 않은 사람은 없다 /김재진 운영자 05-26 3531
25 사랑의 위안 / 김옥림 운영자 04-03 2976
24 좁은문 32 / 앙드레 지드 운영자 03-21 4708
23 봄은 영원히 계속되지 않는다 / 헨리 데이비드 소로 운영자 03-15 5085
22 슬픔의 바닥 / 이동준 (1) 운영자 03-15 3285
21 꽃의 향기, 사람의 향기 /이해인 운영자 03-13 4950
20 법정스님의 글 운영자 03-12 3993
19 용서 / 헨리 나웬 운영자 03-09 3509
18 이런 사람이 좋다 / 헨리 나웬 (1) 운영자 03-10 3600
17 누군가 창문을 조용히 두드리다 간 밤 / 김경주 운영자 03-06 3243
16 원태연 "눈물에 얼굴을 묻는다"중에서 운영자 03-06 3419
15 송천호 '나는 내가 바꾼다' 중에서 운영자 03-03 3836
14 사랑에 관한 짧은 생각 / 한애규 운영자 02-13 5635
13 어떤편지 / 도종환 운영자 02-12 3750
 
 
 1  2  
and 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