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
252
1,213,119
 
Origen - Dance …    
Tom Barabas(Cla…    
The Rain - Reme…    
Fariborz Lachin…    
Ernesto Cortaza…    
S.E.N.S- Forbid…    
Rick Wakeman - …    
Kenny G & Georg…    
 
작성일 : 10-01-25 21:26
그랬던 것 같아..
 글쓴이 : 아이와나무
조회 : 3,138  

 

그랬던 것 같아..

 내가 너를 잊지 못함이

 너가 아닌, 너가 없는 내가 외로워 질까봐

 내가 아플까봐 그게 더 걱정이 되서

 내가 널 더  그렇게...잡으러 했던 것 같아...

 ㅡ아이와 나무 ㅡ

 


 
 

 
 
Total 240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105 사랑은 그런겁니다. 아이와나무 03-23 3037
104 사랑한다. 사랑한다. (1) 아이와나무 03-23 2942
103 커피를 마시지 못합니다. 아이와나무 03-20 2936
102 안녕 아이와나무 03-17 2765
101 아이와나무 03-10 2435
100 회색빛 도시속에 나 아이와나무 02-23 2911
99 회색빛 도시 아이와나무 02-23 2773
98 그대들이여 아이와나무 02-18 2785
97 나의 어머니 (1) 아이와나무 02-07 2654
96 사랑이란.. 미령 02-06 2910
95 그대는 숨은 사랑입니다. (1) 아이와나무 02-06 2614
94 그랬던 것 같아.. 아이와나무 01-25 3139
93 삶 속에서 잊지 말아야 할 것 아이와나무 10-29 2880
92 흘러가는 것에 너무 가두지 말아라 아이와나무 10-20 2698
91 그리운 날이 있습니다. 아이와나무 10-20 2803
 
 
 1  2  3  4  5  6  7  8  9  10    
and or